로고

경기도의회 윤성근 의원, 자살 시도자를 위한 사후관리와 자살 유족을 위한 체계적 지원 필요

김옥경기자 | 기사입력 2023/12/01 [09:18]

경기도의회 윤성근 의원, 자살 시도자를 위한 사후관리와 자살 유족을 위한 체계적 지원 필요

김옥경기자 | 입력 : 2023/12/01 [09:18]

 

○ 윤성근 의원, 자살 시도자들의 사후관리를 위한 종합적인 대응을 마련해야

○ 자살 유족의 심리적 고통을 해소하기 위한 지원 사업 활성화 필요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윤성근 의원(국민의힘, 평택4)은 30일 제372회 제2차 예결산특별위원회에서 경기도 자살 관련 구급출동 건수가 2022년 기준 6,166건에 이른다며 자살 시도자에 대한 사후관리가 집중적으로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한 윤 의원은 “경기도에서 자살 예방을 위한 많은 정책을 추진하고 있음에도 도내 자살률이 현저하게 줄지 않고 있다”고 안타까워하며 실효성 있는 자살 예방사업의 개선방안이 마련되어야 할 것을 주장했다. 

 

이어 윤 의원은 “경기도에 최대 1만 6,590명의 자살 유족이 발생하고 있음에도 도에 등록하여 관리를 받는 자살 유족의 수는 3.8%로 자살 위험에 노출된 유족들이 경기도자살예방센터의 정보를 접하기 쉽지 않다”고 지적했다.

 

마지막으로 “경기도에서 자살 유족의 일상회복을 위해 자조모임 사업을 진행하고 있지만 남양주시, 이천시, 오산시, 양평군 등 일부 시·군에서는 자조모임이 운영되고 있지 않다”며 “자살 유족 자조모임의 참여율 시·군별 격차가 자살률 격차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적절한 대책이 필요하다“고 발언을 마쳤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정성가득 사랑의 자장면 봉사활동 시작
이전
1/4
다음